트위터 페이스북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바로가기복사
제목 사랑은 허다한 허물을 덮으며
출처 시사뉴스 [칼럼] 날짜 2019.09.12 조회수 169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미다스라는 왕은 손으로 만지기만 하면 무엇이든 금으로 변하는 신기한 능력이 있었다고 합니다. 처음 미다스왕이 이러한 능력을 소유하게 되었을 때는 매우 기뻐하였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능력으로 인해 예기치 않은 일이 발생하고 말았습니다. 왕이 사랑하는 딸을 안으려 하다가 그만 그 딸마저 금으로 변해 버린 것입니다.
아무리 깜짝 놀랄 만한 능력을 소유했다 할지라도 그것이 사람을 불행하게 한다면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이와는 반대로 하나님의 사랑은 각 사람의 심령에 닿기만 하면 생명을 소생케 하는 능력이 나타납니다. 마치 훈훈한 봄기운처럼 역사되어 겨우내 얼어붙었던 땅과 같은 마음들을 녹여 주고, 그 안에 묻혀 있는 생명의 씨앗들이 움이 터서 싹을 낼 수 있게 해 주지요.
사랑은 마치 아내와 말다툼한 남편이 아내의 마음을 달래기 위해 선물하는 꽃다발이나 보석에 비유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상대의 허다한 허물을 덮어 주는 사랑은 이러한 선물보다도 훨씬 강하고 확실하게 상대의 마음을 감동케 하며 변화시킬 수 있습니다. 그러니 그 어떤 보석보다도 값지고 귀한 것이라 말할 수 있지요.
하지만 이 세상을 둘러보면 상대의 허물을 덮어 주기는커녕 상대의 흠을 들추려는 사람들이 더욱 많은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심지어 없는 허물까지 만들어 전하는 사람들도 있어서 사랑이 없는 곳에서는 서로 고통을 주며 힘들게 살아가게 됩니다.
반면 허물을 덮어 줄 수 있는 사랑을 소유하게 되면 내가 다른 사람의 허물을 덮어 준 것처럼 나의 허물도 다른 사람의 사랑으로 가려져서 서로에게 위로가 되고 새로운 용기를 주는 아름다운 삶을 영위할 수 있습니다.

창세기 9장을 보면 사랑은 허물을 덮어 준다는 의미를 잘 알 수 있는 구체적인 예가 나옵니다. 노아와 그의 세 아들 사이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하루는 아버지인 노아가 포도주를 마시고 취하여 장막 안에서 벌거벗은 채 잠을 자고 있었는데 이것을 둘째 아들 함이 보게 되었습니다. 그는 다른 두 형제에게 가서 이러한 사실을 고했습니다. 이를 전해들은 셈과 야벳은 옷을 취하여 어깨에 메고 뒷걸음쳐 들어가 아비의 하체를 덮었으며 그들이 얼굴을 돌이키고 아비의 하체를 보지 않았습니다.
이처럼 그들은 아버지의 허물을 보지 않으려 했을 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이 보지 못하도록 그 허물을 덮어 주었던 것입니다. 그러니 아버지의 허물을 드러낸 아들 함과 비교해 볼 때 셈과 야벳의 마음은 얼마나 아름다운지요. 노아는 잠이 깬 후 이러한 사실을 알고 셈과 야벳에게는 축복을 빌어 주었으나 함에게는 저주를 하였습니다.

사랑하는 사람끼리는 허물이 허물로 보이지 않으며, 설령 눈에 확연히 드러나는 허물이 있다 할지라도 마치 그것을 자신의 허물인 것처럼 민망히 여기게 됩니다.
하지만 한 가지 잊지 말아야 할 것은 상대의 허물을 덮어 주되 그 일이 되풀이되어 어려움을 만날 상황이라면 사랑의 권면이나 훈계, 책망 등 알맞은 방법으로 상대를 바른 길로 인도할 수도 있어야 합니다.
허물을 기꺼이 덮어 줄 수 있는 마음을 가진 사람이 하는 권면은 참사랑이 느껴지기 때문에 상대가 감동을 받아 변화의 삶으로 나오게 됩니다.

“무엇보다도 열심으로 서로 사랑할지니 사랑은 허다한 죄를 덮느니라”
(베드로전서 4:8)


 

제목 출처   날짜 조회수
  아름다운 선행 시사뉴스 [칼럼] 2019.09.22 47
  남을 탓하지 않는 마음 시사뉴스 [칼럼] 2019.09.20 55
  무한한 보고 중앙일보 [길] 2019.09.17 81
  권능 동아일보 [실로암] 2019.09.17 21
  사랑은 허다한 허물을 덮으며 시사뉴스 [칼럼] 2019.09.12 169
  4장 제자들을 가르치신 예수님(2) 크리스챤 신문 [요한복음 강해(17)] 2019.09.12 18
  고치와 나비 중앙일보 [길] 2019.09.10 77
  가장 큰 행복 동아일보 [실로암] 2019.09.10 24
  약속 이행 시사뉴스 [칼럼] 2019.09.06 143
  4장 제자들을 가르치신 예수님(1) 크리스챤 신문 [요한복음 강해(16)] 2019.09.05 25
  건강 지침서 중앙일보 [길] 2019.09.03 26
  기대 동아일보 [실로암] 2019.09.03 23
  절제의 힘 동아일보 [실로암] 2019.08.27 265
  지혜 중앙일보 [길] 2019.08.27 41
  마음 바꾸기 동아일보 [실로암] 2019.08.20 275
  변화된 삶 시사뉴스 [칼럼] 2019.08.20 47
  기적의 민족 중앙일보 [길] 2019.08.20 40
  선행과 구제 시사뉴스 [칼럼] 2019.08.15 176
  자라는 믿음 동아일보 [실로암] 2019.08.13 71
  마음 바꾸는 힘 중앙일보 [길] 2019.08.13 35
  아름다운 관계 동아일보 [실로암] 2019.08.09 166
  참된 사랑 시사뉴스 [칼럼] 2019.08.09 53
  힘을 합하면 중앙일보 [길] 2019.08.08 91
  4장 사마리아 여인과의 대화 (1) 크리스챤 신문 [요한복음 강해(14)] 2019.08.07 76
  4장 사마리아 여인과의 대화 (2) 크리스챤 신문 [요한복음 강해(15) ] 2019.08.06 46